행복하게 살기..
열심히..열심히..열심히..열심히..열심히..열심히..열심히..열심히..열심히..열심히..열심히..열심히..열심히..열심히..열심히..
  292,559      1
분류 전체보기 (1096)
오늘이야기 (90)
하늘이야기 (415)
좋아하는것 (79)
웃겨주는것 (26)
컴퓨터쟁이 (15)
기다리는중 (460)
수술 음악 아버지 고난 예수쟁이 믿음 감사 하연 로마서 씽콰 싱인콰이어 어머니 찬양 사랑 하나님 사랑해 기도 말씀 영화 sing-in choir 엄마 가식 이사 비전 죽음 야근 친구 용서
«   2022/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블로그랄 건 없고..
 

하늘이야기 : 해당되는 글 415건
2016.05.19   선악과.. 
2015.05.02   통과제의.. 
2014.03.30   4월은 잔인한 달.. 
2013.11.13   미움.. 
2013.11.07   기다림.. 
2013.10.31   祕密.. 
2013.08.26   순종.. (2)
2013.08.21   미움.. 용서.. 
2013.07.18   사랑.. 
2013.07.17   정죄(定罪).. 

  선악과.. | 2016. 5. 19. 17:35 | 하늘이야기   



형통한 날에는 기뻐하고 곤고한 날에는 생각하라

하나님이 이 두 가지를 병행하게 하사

사람으로 그 장래 일을 능히 헤아려 알지 못하게 하셨느니라


                                                                                   전도서 7장 14절





내가 처한 상황에 어떻게 반응하는지..

하나님이 나를 기대하실 거라는 생각이 든다..


선악과는 지금도 있는지도..



트랙백 | 답글 | 조회수


비밀글 등록
  통과제의.. | 2015. 5. 2. 10:21 | 하늘이야기   



꽃이 피기 전에도 많은 어려움이 있겠지만..

어려움을 극복하고 꽃을 피웠다고 해도 그것이 영원하지는 않을거야..

꽃이 피는 시기는 잠깐이라고 생각해..

그 후에는 또 다시 자라나야 하고 열매를 맺어야 하는거야..

다시 꽃을 피우기 위해 긴 겨울을 지나야 할 지도 모르지..


늘 꽃이 피어있을 수 만은 없다는 것과..

겨울이라는 어려움이 당연히 지나야 할 과정이라고 받아들이게 된다면..

삶이란 것을 살아내는 것이

조금 더 쉬워질 지도 모르겠다..




트랙백 | 답글 | 조회수


비밀글 등록
  4월은 잔인한 달.. | 2014. 3. 30. 20:03 | 하늘이야기   

4월은 모든 생명이 살아나는 달이다.


개나리, 목련, 벚꽃..
그들이 피고 지는 것은 자연의 순리이나 정작 그들 자신은 그것을 인지하지 않는다..
그저 추운 겨울을 견뎌내고 살아내려 안간힘을 쓰다 보면 어느 순간 잎이 돋고 꽃이 피는 것이다..


사람도 하나님의 계획 안에  피고 질 때가 정해져 있지만, 누구도 그 때를 알지 못한다..
그저 하루, 또 하루를 살아내고 견뎌내는 것이다..
그 분의 때에, 그 분이 정한 모습으로 피어나게 되는 것이다..


남들이 피어나는 것을 지켜보며 내 순서를 기약 없이 기다리는 것은
어찌 보면 연약한 인간에 대한 창조주의 잔인한 처사가 아니겠는가..


4월이 되면..
솟아나는 생명들 틈에서 왠지 나도 살아있음을 증명해야 할 것 같은 기분이 든다..


그 치열한 생명 사이에 있는 것만으로도..
4월은 나에게 참 버거운 달이다..






트랙백 | 답글 | 조회수


비밀글 등록
  미움.. | 2013. 11. 13. 15:48 | 하늘이야기   


차마 입 밖으로 쏟아내지 못한 많은 나쁜 말들이..

내 몸 속을 돌아다니며 나를 병들게 한다.. 






트랙백 | 답글 | 조회수


비밀글 등록
  기다림.. | 2013. 11. 7. 14:56 | 하늘이야기   


그 두려움이 변하여 내 기도 되었고..

전 날의 한숨 변하여 내  노래 되었네..



 
트랙백 | 답글 | 조회수


비밀글 등록
  祕密.. | 2013. 10. 31. 23:02 | 하늘이야기   

비밀에는 두 가지 종류가 있다.


하나는 찾아내기를 바라며 감추어 두는 비밀이다.
이 비밀은 찾아내고 함께 기쁨을 나누는 것을 목적으로 하기 때문에
비밀을 찾을 수 있도록 많은 힌트를 남기게 된다.


다른 하나는 아무도 몰랐으면 하는 비밀이다.
누군가 알게되면 자신에게 피해가 올 것을 염려하는 비밀이기 때문에
발견하지 못하도록 감추고, 혹시라도 들킬까 전전긍긍하게 된다.



보물과 같은 비밀이 있는 반면..
그저 거짓말일 뿐인 비밀도 있는 것이다..




"비밀이 없다는 건 재산이 없다는 것과 같다"   -   李箱







트랙백 | 답글 | 조회수


비밀글 등록
  순종.. | 2013. 8. 26. 23:05 | 하늘이야기   

하나님..
이번 주일 주신 말씀 기억합니다..

하나님을 사랑하고 이웃을 사랑하라고 하신 명령..
미운 사람을 사랑하게 해 달라고 기도하고..
사랑하는 마음이 생겨야 사랑하는 것이 아니라..
일단 순종해야 하는 것..


하나님의 뜻이 분명하다면..
일단 한 발 내 딛는 것..

명령이란..
순종이란..

그런 것..


아빠..
저 오늘 잘했나요..? 



 
트랙백 | 답글 | 조회수


비밀글 등록
  미움.. 용서.. | 2013. 8. 21. 02:04 | 하늘이야기   

흐르네 주 보혈 내 맘 깊은 곳..
흐르네 주 보혈 내 맘 깊은 곳..
주 보혈이 내 영혼 살리시네.. 
흐르네 주 보혈 내 맘 싶은 곳..

흐르네 주 사랑 내 맘 깊은 곳..
흐르네 주 사랑 내 맘 깊은 곳..
주 사랑이 내 영혼 살리시네..
흐르네 주 사랑 내 맘 깊은 곳..



찬양을 따라 부르다 울컥했다..
주님의 보혈은 내 맘 깊은 곳에 흘러 내 영혼을 살리셨는데.. 
그 사랑은 내 맘 어디에 있는걸까..

하나님은 매일 배신하는 나를 용서하셨는데..
내 안에는 왜 미움만 있고 용서가 없는 것인가..



기억하자..
일곱번 씩 일흔번은 아무것도 아니다..
내가 용서받은 대로 용서해야 함을..




트랙백 | 답글 | 조회수


비밀글 등록
  사랑.. | 2013. 7. 18. 17:47 | 하늘이야기   




제자들이 하루는 예수님과 함께 앉은 자리에서 주님께 물었습니다.

“주님! 저희들이 행해야 할 계명을 말씀해 주십시오.”

주님께서는너희들은 서로 사랑하여라.”고 하셨습니다.

며칠 후, 새로운 것을 배워 행하고 싶어하는 열심 있는 제자 하나가 주님께 물었습니다.

“주님, 저희에게 계명을 가르쳐 주십시오.”

그 때에도 주님께서는 조용히너희는 서로 사랑하여라.”고 말씀하셨습니다.

지난 번과 동일한 답변을 들은 제자들은 고개를 갸우뚱해 보았으나 주님께서 너무 바쁘고 피곤하셔서 일전에 이르신 말씀을 잊고 또 말씀하셨으려니 생각하고 일단 넘어가기로 했습니다.

그 후, 제자들이 다시 한 번 새로운 가르침을 기대하며주님, 저희에게 계명을 주십시오.”라고 말씀 드렸습니다.

그런데 이번에도 주님의 대답은 역시너희는 서로 사랑하여라.”이셨습니다.

그 대답을 들은 제자들 중 성급한 한 제자가주님, 그 말씀은 전에도 하셨고, 또 그전에도 하셨습니다. 이번에는 새 계명을 주십시오,”라고 말씀 드렸습니다.

잠잠히 듣고 계시던 주님께서그래 이제 내가 너희에게 새 계명을 주겠다하시더랍니다.

제자들은 어떤 새 계명을 주실까 잔뜩 기대하며 주님께 주목하였습니다.

그 때 주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새 계명을 너희에게 주노니 서로 사랑하라
 내가 너희를 사랑한 것 같이 너희도 서로 사랑하라
 너희가 서로 사랑하면 이로써 모든 사람이 너희가 내 제자인줄 알리라” ( 13:34,35)

 

 

+
사랑은내 사랑으로 하라는 것이 아닙니다. 불가능합니다.

우리는 본성상 사랑이 병든 사람입니다, 겉으로는 온유하고 사랑이 있는 사람처럼 보여도 본질은 아닙니다,

그러면 어떻게 사랑하라는 것입니까? 예수님 사랑으로 하라는 것입니다.

사랑은 깨달았다고 되는 것도 아니고, 결심하고 노력한다고 가능하지도 않습니다. 내가 이미 예수님과 함께 십자가에서 죽었음을 인정할 때, 예수님께서 생명으로 역사하시는 것입니다.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사랑해야 한다는 결심이 아니라, 주님의 사랑, 그 자체입니다.

 

 

+
허드슨 테일러가 선교사 지원자를 면접할 때, 늘 하는 질문이 있었습니다.

"당신은 왜 선교사로 가기를 원합니까?“

대부분의 선교사 후보자는 "나는 예수 그리스도께서 우리에게 전 세계에 나가서 복음을 전하라고 명령하셨기 때문에 가기를 원합니다" 라고 대답하거나 수백만의 사람들이 그리스도 밖에서 타락하고 있기 때문에 선교사로 나가기를 원한다고 대답하였습니다.

그 때 허드슨 테일러는 "그 모든 동기들은 좋지만 시험과 시련 그리고 고생, 심지어 죽음의 순간을 당할 때, 그것은 당신을 구하지 못합니다. 단지 한 가지 동기가 당신을 어려운 시험과 시련에서 견디게 해 줄 것입니다. 그것은 그리스도의 사랑입니다" 라고 대답했다고 합니다.

 

 

+
하나님은 그저 사랑하라고 하시지 않았습니다, 그랬다면 사랑하라는 것이 무거운 짐이 되었을 것입니다,

하나님은 우리의 모든 무거운 짐, 죄짐부터 생활의 무거운 짐까지 다 담당해 주셨습니다, 이것이 십자가입니다, 모든 짐과 문제는 예수님이 주님이 되셨으니 예수님께 다 맡기고, 염려할 것 없고 두려워 할 것 없고, 복수할 것 없고 우리는 오직 "사랑하기만 하면 된다"는 것입니다, 행복 중의 행복입니다,

 

 

+
미운 사람도 사랑하게 해달라고 기도하면 사랑할 수 있습니다.

어느 남자 성도가 쓰신 글입니다.

“저는 예수님을 믿고 두 사람을 얻었습니다. 그 중 한 사람이 아버지입니다. 저는 항상 아버지가 무섭고 싫었습니다. 그런 아버지를 사랑하게 된 동기는 예수님을 사랑한 후, 어느 순간에 아버지에 대한 미움이 사라졌습니다.

또 다른 한 사람은 아내입니다. 저와 아내는 여섯 살 나이차가 있습니다. 자꾸 나이 차로 문제가 발생하니까 아내가 미워졌습니다. 그때 깨달은 것은 사랑하다 미워지면 그냥 미운 것보다 더 밉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아내가 예뻐보이게 해달라고 6개월 동안 기도했습니다. 그런 후에 포기하고 말았습니다. 계속 기도하다가는 하나님보다 더 좋아하게 될 것 같았기 때문입니다. “

하나님께 사랑을 구하면 그 영혼을 아름답게 하실 것입니다.

주님은 모든 것을 완전히 이루는 서로 사랑하기를 원하고 계시기 때문입니다.



<유기성 목사님 페이스북에서 무단 부분 발췌>
 




나도 기도합니다..
사랑하는 마음이 생길 수 있도록..
언젠가 사랑할 수 있게 되기를 기대합니다..








트랙백 | 답글 | 조회수


비밀글 등록
  정죄(定罪).. | 2013. 7. 17. 02:11 | 하늘이야기   

훈계는 사랑하는 사람만이 할 수 있는 특권..

훈계를 하려면 사랑하는 마음으로 하든지..
사랑하는 마음이 생기지 않는다면 입을 다물든지..


사랑 없는 훈계는 정죄..


 

 
트랙백 | 답글 | 조회수


비밀글 등록
[1][2][3][4][···][42]
 
     


거짓말..
증거..
힘들다..
선물..
후원..
신뢰..
선악과..
순종.. 사랑..
동그라미..
회개..
또..
하루..
통과제의..
연봉협상..
감사..
 
그랴~ 피쓰~!
2013 - 냐웅
그래. 잘 했다. ^^. 간만에 방문!~~ 피쓰!⋯
2013 - james1004
글 참 잘쓴다....
2013 - ='.'=
내 감정이 절제가 되지 않는 것 같다.. 감정적으로 혼낸 것⋯
2013 - 냐웅
이제 보니 온 몸에 뾰루지가 생기고 있네.. 지금은 인생 최⋯
2013 - 냐웅
 
 
레트로타임즈
삼성메모리 모델 조회
노트북 모델별 메모리 정보
lamie
james1004
60mm
대추동산
피앙새(fiancee)주부의 세상이야기
쉽게 들을 수는 없지만 시시한 이야기들.
僕と彼女と彼女の生きる道
Daum Advertising Focus
Iguacu Blog
Stories & Stories, Moreover.
레디앙 블로그 Red Eye
길고양이 통신
생존경제
엑신
안치용-SECRET OF KOREA
IE Toy
하트 블로그
Interpreting Compiler
VentureSquare
Opentutorials